HOME / 커뮤니티 / 보도자료
  • 이동우 기획 실명퇴치운동 자선음악회, 소녀시대 특별후원
    최정남 2014-12-14 403
      이동우 기획 실명퇴치운동 자선음악회, 소녀시대 특별후원


    [뉴스엔 박아름 기자]

    시각장애인 개그맨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이동우가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자선음악회를 기획했다.

    실명퇴치운동본부(회장 최정남)가 주최하는 2014년 시각 장애인들의 치료와 연구를 위한 실명퇴치 자선음악회는 오는 20일 오후 5시 서울 강남구민회관에서 열린다.

    시각장애인들과 국내 과학자들이 함께하고 ‘아름다운 동행’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음악회는 방송인 이성미가 사회를 맡아 2부 행사로 진행한다



    아름다운 동행’ 1부 행사에는 구창모, 신효범, 서문탁, 노을 등 인기가수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하며 2부 행사는 시각장애인 밴드 ‘4번출구’가 콘서트 형식으로 공연을 한다.

    특히 시각장애인 치료활동에는 소녀시대 멤버들이 관심을 갖고 참여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소녀시대 멤버들은 이번 ‘아름다운 동행’ 자선음악회에도 윤아를 비롯해 서현, 유리, 티파니 등이 기부금을 전달했고 수영은 특별게스트로 출연, 시각장애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이동우가 투병중인 망막색소 변성증등 망막질환들은 최근 선진국에서는 유전자 치료로 성공을 거두고 있고 내년에는 줄기세포 임상치료등이 계획되어 있어 그 어느 때보다 치료의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서울대병원을 주축으로 국내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한국 RP연구회가 설립돼 활발한 치료연구가 진행될 예정이다.


    박아름 jamie@